b_judimoon200x200.jpg
b_kimnkim200x200.gif
b_kimnkim200x200.gif

백우현 LG전자 전 사장, 이번 주말 SNU포럼 강사로

이번 주말인 13일 오전 10시 줌 화상회의로 열려 

백 전 사장 ‘디지털TV의 아버지’로 불리는 인물

 

미국 주요 언론이 ‘디지털TV의 아버지’로 소개했을 정도로 디지털TV의 세계적 선구자인 백우현 LG전자 전 사장이 이번 주말 SNU포럼의 강사로 나온다. 

SNU포럼은 워싱턴주 서울대동문회 시니어클럽(회장 김재훈)이 교양 프로그램으로 개최하고 있으며 일반 한인들에게도 개방되고 있다. 

백 전 사장은 이번 주말인 오는 13일 오전 10시 온라인 화상회의인 줌(Zoom)을 통해 열리는 ‘2월 포럼’에서 코로나팬데믹을 맞아 집에 머무는 시간이 많아진 요즘, 디지털 고화질TV(HDTV)와 안방극장(Home Theater) 설치에 대한 흥미로운 주제로 강의를 한다. 

백 전 사장은 이날 강의에서 우리가 어렸을 때부터 봐왔던 NTSC(National Television System Committee)TV가 현재 우리가 보고 있는 고화질 디지털 HDTV로 변하게 된 역사를 간략히 살펴본다. 이어 TV나 프로젝터를 구입할 때 LCD TV와 OLED TV의 차이점, 대형화면으로 마치 영화관에서 보는 듯한 프로젝터에 대한 설명, 집에 홈 시어터를 설치할 때의 고려 사항 등을 설명해준다. 

그야말로 영화관도 쉽게 갈 수 없는 상황에 처한 오늘날, 안방 극장을 설치해 가족들과 보다 즐거운 시간을 보낼 수 있는 노하우를 배울 수 있는 시간이 될 것으로 기대된다.

백 전 사장은 서울대를 거쳐 미국 MIT에서 학위를 마친 뒤 1990년대 디지털 TV 개발의 선두주자인 제너럴 인스트루먼트(General Instrument)에서 20여년간 근무한 뒤 LG전자 사장 및 최고기술책임자(CTO)초 초빙돼 15년간 재직했다. 이후 퀄컴 테크놀로지에서 시니어 VP로 은퇴를 한 뒤 현재는 퀄컴의 자문역을 맡고 있다.

백 전 사장은 1997년 11월17일 USA 투데이지 커버스토리에 ‘디지털(HD) TV의 아버지’로 소개됐으며 1996년과 2008년 미국 ‘텔레비전 기술 과학 아카데미’에서 TV와 방송기술 분야에 기여한 공로로 세계적 권위의 에미상을 두 차례 수상하기도 했다.

2004년에는 한국인 최초로 전미가전협회(CEA)의 명예의 전당에 이름을 올렸으며                   2009년에는 미국 디지털방송 전환을 이뤄낸 공로로 미국방송도서관이 선정하는 ‘올해의 방송계 자이언트’상을 수상했다.

특히 미국 디지털 방송은 백 전 사장이 개발한 디지털 비디오 압축기술 ‘디지사이퍼’에 기반을 두고 있으며 미국 케이블방송 전송표준에도 그가 큰 역할을 했다.

이번 주말 SNU포럼에 참석하려면 온라인(https://us02web.zoom.us/j/5069639349?pwd=aDF2SUltK3ovRWxTVmVsOHhLTjdidz09)에 접속하면 된다. 미팅ID는 ‘506 963 9349’이고 패스코드는 ‘SNU_FORUM’이다.


로그인 후 댓글을 작성하실 수 있습니다.

행사소식

번호 제목 글쓴이 조회 날짜
55 154 03-05
54 832 02-26
53 882 02-19
52 360 02-17
51 913 02-13
50 733 02-12
49 282 02-11
48 1,230 02-10
47 445 02-11
열람 579 02-09
45 879 02-05
44 900 02-05
43 938 01-30
42 597 01-25
41 360 01-27