Home | 로그인 | 회원가입 | 2018-02-20 (화)

 
작성일 : 18-01-25 23:49
여유란, 자유란......
 글쓴이 : 안치섭
조회 : 71  
꿈꾼다,
이런 여유를
이런 자유를..........

늦지 않았다고 말하려고 그랬지?
ㅋㅋㅋ ㅆ ㅂ ㄴ ㅇㅈ



칼있으마 18-01-27 09:56
답변  
난 저런 차 하나도 안 부럽다.
아니,
저런 차 타고 여행다니는 거 싫다.

화면이야
아주 그럴 듯 하지.
막상 댕겨 봐라.

아이 더럽고 지저분해.

부지런함이 필수인 저런 차
줘도 안 탄다.

그래도 저 차를 가지라면
차는 버리고

저 여자만.ㅋㅋㅋㅋㅋ

은퇴하고의 여행을 꿈꾸지만
그 땐 이미 늦은 나이.

그나마 기력 좀 남은 지금,
지금이 저런 차도 어울리지 않을까?

은퇴 훈

차가 널 보살펴야니 말이다.

기다리지 말고
지금 당장 나우
준비하고 떠나라.

그게 진정
여유와 자유 아니겠느냐.

음......난

오토바이 하나 사
먼 여행은 싫고
5번 도로나 1차선으로 60마일로 왔다리갔다리 하면서
내 뒤로
엄청나게 많은 차나 끌고 다닐려고.

비올 땐 그 색휘들 안 봐서 거 하나 좋더라.ㅋㅋㅋㅋㅋ
     
안치섭 18-01-27 11:22
답변 삭제  
거추장스런 옷을 벗었다.
나를 목조여 오던,
나를 지탱하던 장식품들로 인하여
나는 죽고싶지 않았다.

자유는 느끼지만
아직 여유를 부리기엔 두렵다.
그렇지만 삶은 적응할 것이다.

60의 청춘,
아직도 나에게는
써야 할 많은 페이지가 남았다.

여유란
돈이 아니라
각자 인생의 가치관에서
나오는 것 같다.
 
 

Total 355
번호 제   목 글쓴이 날짜 조회
355 여캠 정리 리스트 Ver 1.0.9 황상준 2018-02-19 32
354 19)성인 혜자몰 설맞이 폭탄세일 합니다 . 연정 2018-02-18 26
353 갠적으로 쩔었던 벗방순위 배정혁 2018-02-17 46
352 목숨 걸 일이 따로 있지 않는가? 안치섭 2018-02-17 36
351 여캠 정리 리스트 Ver 1.0.9 최성배 2018-02-17 48
350 노량진 출신 육덕 몸캠 BJ의 하루 2018-02-16 64
349 여캠 정리 리스트 Ver 1.0.9 양호성 2018-02-16 60
348 불쌍한 네 이름은...... 안치섭 2018-02-15 34
347 단 한번 1 2 9달러로 모든 한국 방송을 평생 무… kim jae jin 2018-02-15 64
346 가자 안치섭 2018-02-13 45
345 눈물젖은 깐풍기 (1) 안치섭 2018-02-13 61
344 한 발 물러서서 안치섭 2018-02-07 78
343 세월을 낚다 안치섭 2018-02-06 71
342 홈스테이할 학생 구합니다. koassn 2018-02-06 348
341 [청부살인]어머니를 대신해 법정에 섭니다! 정의로운동… 2018-02-02 113
 1  2  3  4  5  6  7  8  9  10    




  About US I 사용자 이용 약관 I 개인 정보 보호 정책 I 광고 및 제휴 문의 I Contact Us

시애틀N

16825 48th Ave W #215 Lynnwood, WA 98037
TEL : 425-582-9795
Website : www.seattlen.com | E-mail : info@seattlen.com

COPYRIGHT © www.seattlen.com. ALL RIGHTS RESERVED.
상단으로

모바일 버전으로 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