Home | 로그인 | 회원가입 | 2019-02-17 (일)


 
작성일 : 19-02-07 16:00
새치기 당한 거지의 상실감
 글쓴이 : 순리
조회 : 199  

홈리스 거지 불쌍해가 배가 고파 급식소를 찾아 줄을 섰다.
자신의 앞에 여러 사람들이 있지만 인내를 갖고 자신의 차례가 오기만을 기다렸다.

드디어 불쌍해의 차례가 되었는데,

갑자기 급식소장이 나오더니 불쌍해의 한참 뒤에 있던 사람을 앞으로 불러내
그 사람에게 음식을 푸짐하게 퍼준다.

얻어먹는 주제에 불쌍해는 한마디도 뭐라 할 수 없었다.
다음 차례를 기다리는 수 밖에.

그러나 오늘 급식 배급은 끝났다네.

허탈한 불쌍해는 주린 배를 움켜쥐고 돌아서며 
내일까지 자신이 살아있을 수 있는지를 걱정한다.

그런 불쌍해의 귓전에
급식소장이 불쌍해 뒤에 줄섰던 거지들에게 하는 말이 맴돈다.

"우리 급식소에선 줄 오래 섰다고 무조건 밥 주지 않아요."






거지갑 19-02-08 15:29
답변 삭제  
교회도 거지에겐 문을 열어주지 않으니
멍청한 거지들은 모두 얼어 죽을 수 밖에...
 
 

Total 356
번호 제   목 글쓴이 날짜 조회
공지 KBS 월드 생방송 즐기세요 (2) KBS 2016-12-12 13077
356 아무리 잘해도 절대로 안올려준다 찌질이 2019-02-17 23
355 왜 얕볼까? 이현실 2019-02-17 49
354 김영아, '아내의 맛' 출연 불발…"럭셔… #김영아 2019-02-15 45
353 대형과 소형, 어디가 더 힘들까? (1) 담임신부 2019-02-09 220
352 직장내 폭력 - 멍청한 돌대가리 (1) 법학도 2019-02-08 165
351 새치기 당한 거지의 상실감 (1) 순리 2019-02-07 201
350 인정을 베풀어야 자식들이 잘풀린다 (2) 순리 2019-02-05 263
349 '한인커뮤니티 볼륨댄스 동호회' 뉴스 앤디 2019-02-05 124
348 타코마 한인회 공금유용 논란 (1) 전회장 2019-02-04 217
347 대우그룹 김우중 회장의 처참한 말로 (1) 비서실장 2019-02-03 277
346 기고만장에 배은망덕까지 (1) 비서실장 2019-02-03 243
345 한인건강검진과 할인받으실수있는 곳 알려드… (1) 한인건강지… 2019-02-02 168
344 너님이 나보다 잘났다구요? (1) 유성수 2019-02-02 152
343 아마존 스피어스 구경하기 seattlelite 2019-02-01 124
342 박정호 SK텔레콤 사장은 “조인트벤처의 queen 2019-01-30 100
 1  2  3  4  5  6  7  8  9  10    



  About US I 사용자 이용 약관 I 개인 정보 보호 정책 I 광고 및 제휴 문의 I Contact Us

시애틀N

16825 48th Ave W #215 Lynnwood, WA 98037
TEL : 425-582-9795
Website : www.seattlen.com | E-mail : info@seattlen.com

COPYRIGHT © www.seattlen.com. ALL RIGHTS RESERVED.
상단으로

모바일 버전으로 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