Home | 로그인 | 회원가입 | 2020-02-24 (월)

 
작성일 : 19-09-01 11:02
[해설과 함께 하는 서북미 좋은시- 이춘혜] 가을엔
 글쓴이 : 시애틀N
조회 : 928  

이춘혜 시인(한국문인협회 워싱턴주 지부 회원)

 
가을엔
 
 
가을엔
드높은 하늘 보며
어머님 생각에 눈시울 붉힌다.
 
산야에 붉게 단풍이 드니
내 마음도 단풍든다.
 
단풍잎 지는 것은
가지 끝에 소멸
 
나무는 헤어지는 슬픔 삭이며
옹골찬 열매를 맺는다.
 
가을이 깊어질수록
기적소리 깊어져
고향으로 인도한다.
 
<해 설>

가을은 하늘이 높아지며 온다. 그 높은 하늘을 바라보면 고향과 어머니가 그리워 향수에 젖는다

이 작가 역시 드높아진 하늘에서 가을을 체감하며 어머니를 생각해 눈시울을 붉힌다

산야의 단풍에 그의 마음도 단풍이 든다. 그는 단풍이 지는 것을 보며 소멸을 인식하나 나무는 옹골찬 열매를 맺음을 보며 자신의 삶도 열매를 맺어야 함을 성찰하고 있다

자연의 질서에서 인생의 가치와 의미를 사유하고 자아 발견의 시적 모티브를 구축한 기량이 주목된다.                          김영호 시인(숭실대 명예교수)











1235051914_yVgF9LI1_EC9DB4ECB698ED989C.jpg





 
 

Total 695
번호 제   목 글쓴이 날짜 조회
695 [시애틀 수필-공순해] 혼용 오용 오염 시애틀N 2019-09-29 1106
694 [서북미 좋은 시-이경자] 도마는 시애틀N 2019-09-29 852
693 [해설과 함께 하는 서북미 좋은시- 박수경] 노… 시애틀N 2019-09-29 867
692 ‘뿌리문학제’ 새내기 작가에 작품발표회로… 시애틀N 2019-09-24 1265
691 <시애틀문학>출판기념회서 문학ㆍ그림ㆍ… 시애틀N 2019-09-24 1626
690 [서북미 좋은 시- 이춘혜] 가을 山 시애틀N 2019-09-22 1751
689 "시애틀문학 신인문학상에 응모하세요" 시애틀N 2019-09-15 1168
688 [시애틀 수필- 안문자] 작지만 고마운 구두 시애틀N 2019-09-15 1259
687 [해설과 함께 하는 서북미 좋은시- 석정희] 옹… 시애틀N 2019-09-15 976
686 김정신ㆍ김현옥씨 뿌리문학상 우수상 시애틀N 2019-09-11 2695
685 서북미문인협회 뿌리문학제 개최한다 시애틀N 2019-09-10 2001
684 [시애틀 수필-김홍준] 젖과 꿀이 흐르는 땅 시애틀N 2019-09-08 1092
683 [서북미 좋은 시- 이성호] 방황2 시애틀N 2019-09-08 838
682 [시애틀 수필-김윤선] 모자라고 아픈 ‘우리… 시애틀N 2019-09-01 862
681 [해설과 함께 하는 서북미 좋은시- 이춘혜] 가… 시애틀N 2019-09-01 930
 1  2  3  4  5  6  7  8  9  10    



  About US I 사용자 이용 약관 I 개인 정보 보호 정책 I 광고 및 제휴 문의 I Contact Us

시애틀N

16825 48th Ave W #215 Lynnwood, WA 98037
TEL : 425-582-9795
Website : www.seattlen.com | E-mail : info@seattlen.com

COPYRIGHT © www.seattlen.com. ALL RIGHTS RESERVED.
상단으로

모바일 버전으로 보기